[이태근 칼럼]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칼럼

HOME오피니언칼럼 


[이태근 칼럼]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페이지 정보

총회신문 기자 작성일24-01-23 09:43

본문


‘인생의 3C’라고 불리는 것이 있습니다. Chance(기회), Choice(선택) 그리고 Challenge(도전)입니다. 도전 앞에서 기회를 붙잡는 선택을 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인생의 변화를 기대할 수 없습니다. 기회란 늘 오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를 기다려주지도 않습니다. 그러므로 기회가 있을 때 붙들고 결단해야 합니다. 특히 하나님과 이웃이 나의 것을 필요로 할 때 그때가 축복의 씨앗을 심는 적기라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시카고 미시간 호수 근처에 살고 있던 조지아 부인에게 소아마비에 걸린 아들이 하나 있었습니다. 어느 날 신문을 읽고 있었는데 오스트리아의 유명한 소아과 전문의인 로렌스 박사가 시카고로 온다는 소식을 보게 되었습니다. 어느 부잣집 아들이 소아마비 증세가 생겨 이를 고치기 위해 로렌스 박사를 초청했다는 내용이었습니다.

조지아는 가난한 과부였기 때문에 아들과 함께 로렌스 박사에게 치료받았으면 좋겠다고 하나님께 기도만 할 수 있을 뿐이었습니다. 며칠 후 한 남자가 근처에서 조깅하고 있었습니다. 갑자기 내리는 비에 전화를 사용하고자 근처 집 문을 두드렸습니다. 조지아와 그의 아들의 집이었습니다. 전화 한 통만 사용할 수 있겠냐고 부탁했지만, 조지아는 모질게 거절했습니다.

다음날이 되었습니다. 부잣집 아들을 고친 로렌스 박사에 관한 기사가 사진과 함께 실렸는데 자세히 보니 바로 어제 조지아가 문전에서 박대했던 바로 그 남자였습니다. 하나님께서 작은 섬김으로 아들을 고칠 수 있는 큰 축복을 받을 기회를 주셨는데 허무하게 놓쳐버리고 만 것입니다.

미국 역사상 가장 위대한 대통령으로 꼽히는 링컨의 이야기입니다. 그는 정규교육을 거의 받지 못한 사람입니다. 열다섯 살이 되어서야 알파벳도 알고 글도 읽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그랬던 그에게 인생의 가장 중요한 터닝포인트를 가져다준 일이 있었습니다.

일리노이주 뉴셀렘에서 잡화점을 운영하고 있던 때였습니다. 아이오와 주로 이사하는 누군가 짐을 줄이려고 링컨에게 몇 가지 가재도구를 팔려고 했습니다. 필요하진 않았지만 도와주자는 긍휼의 마음으로 가방 하나를 50센트 주고 샀습니다.

그 가방을 열었을 때 링컨에게 가장 먼저 눈에 띈 블랙스톤이 주석을 쓴 법률 서적이었습니다. 그 책에 완전히 매료되었던 링컨은 법률가가 되겠다는 꿈을 품게 되었고 훗날 노예제도를 영구히 폐지한 대통령이 될 수 있었습니다. 긍휼의 마음으로 그 가방을 사주지 않았다면 그의 인생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골리앗 앞에서 이스라엘의 모든 군대가 떨고 있었을 때 다윗은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자기 목숨을 내려놓았고 하나님은 다윗이 던진 작은 물맷돌로 골리앗을 쓰러뜨리셨습니다. 자신이 먹을 오병이어를 예수님께 바친 어린 소년을 통해 주님은 수천 명을 먹이고도 열두 광주리가 남는 기적을 베푸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섬김과 봉사의 기회를 주실 때 놓치지 마십시오. 여러분에게 축복과 기적의 기회가 다가온 것이기 때문입니다.

“기쁜 마음으로 섬기기를 주께 하듯 하고 사람들에게 하듯 하지 말라 이는 각 사람이 무슨 선을 행하든지 종이나 자유인이나 주께로부터 그대로 받을 줄을 앎이라(엡 6:7~8).”

 

▲이태근 여의도순복음은혜교회 담임목사
▲이태근 여의도순복음은혜교회 담임목사

 

SNS 공유하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0건 1 페이지
칼럼 목록
  • [이태근 칼럼] 젊은 뇌를 소유한 사람들: 슈퍼 에이저  
  • 2024-02-14 12:58:41        
  • 50세 이상이면 나의 뇌가 늙었는지 아닌지 알 수 있는 간단한 셀프 진단법이 있습니다. 두 눈을 감고 한 발로 서는 시간을 세보면 됩니다. 신체 균형 감각이 뇌의 건강 상태와 비례하기 때문인데, 33초 이상 설 수 있다면 40대의 젊은 뇌를 소유하고 계신 겁니다.몸의 …
  • [이태근 칼럼] 하나님이 주시는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 2024-01-23 09:43:46        
  • ‘인생의 3C’라고 불리는 것이 있습니다. Chance(기회), Choice(선택) 그리고 Challenge(도전)입니다. 도전 앞에서 기회를 붙잡는 선택을 해야 한다는 뜻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인생의 변화를 기대할 수 없습니다. 기회란 늘 오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를…
  • [2024신년사] 전기현 세기총 대표회장  
  • 2023-12-30 19:47:22        
  • ▲세기총 대표회장 전기현 장로2024년 새해를 앞두고 사)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전기현 장로는 "2024년 새로운 한 해를 허락하신 하나님께 먼저 모든 영광과 찬송을 돌리며, 주님의 놀라우신 은혜와 평강의 축복이 대한민국 모든 국민과 한국교회, 750만 재외 …
  • [칼럼] 다시 생각하는 와너메이커  
  • 2023-12-25 10:32:06        
  • 전에 ‘존 와너메이커’를 소개한 적이 있는데 그가 떠난 지 101년을 맞아 오늘 다시 소개하는 것은 코로나가 끝났으나 여전히 교회를 멀리하는 성도들이 있어 안타까운 마음이 있기 때문이다.성경이 만든 사람 백화점 왕, 존 워너메이커'는 장관직을 제의받고는 “주일성수와 주…
  • [메시지] 세기총, 2023 성탄 메시지 발표  
  • 2023-12-21 19:55:25        
  •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전기현 장로,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 이하 세기총)는 25일 성탄절을 앞두고 "대한민국 국민과 750만 한국인 디아스포라가 2023년 성탄절, 세상의 모든 사람들에게 감동과 희망을 주며, 지친 사람들을 위로하고 세워주기를 소망하…
  • [이태근 칼럼] 여러분은 어떤 얼굴로 살아가고 계십니까?  
  • 2023-12-16 13:23:55        
  • 예부터 전해져 내려오는 민담 하나가 있습니다. 갓 혼인 예식을 올린 충청도 시골 선비가 과거시험을 보러 한양에 갔는데 그만 낙방하고 말았습니다. 소식을 듣고 실망할 새색시가 떠올라 선물을 사기 위해 방물가게에 들렀는데 생전 처음 보는 물건이 하나 있었습니다. 거울이었습…
  • 서정형 대표, 새해 치유와 희망과 회복을 위한 기도문 발표  
  • 2023-12-06 22:03:53        
  • 사)기독문화선교회(이사장 김숙희 목사, 상임회장 강형규 목사) 서정형 대표는 2024년 새해를 앞두고  새해에는 지구촌 모든 나라와 사람들에게 치유와 희망과 회복을 안겨주는 한 해가 되게해 달라고 기도문을 발표했다.다음은 기도문 전문이다.주님…
  • [이태근 칼럼] 새는 날아가면서 뒤돌아보지 않는다  
  • 2023-11-17 21:41:30        
  • 류시화 시인의 글 중에 이런 이야기가 있습니다. 한 스승이 옆에 놓여 있는 작은 물병을 어느 제자에게 주며 말했습니다. “손을 앞으로 뻗어 이 물병을 들고 있어 보게. 무거운가?” 제자가 답했습니다. “아닙니다. 무겁지 않습니다.”10분 후 스승이 다시 물었습니다. “…
  • [이태근 칼럼] 10억분의 1의 기적  
  • 2023-11-16 13:41:21        
  • “10억분의 1의 기적”이라는 제목의 이야기가 있습니다. 70년 전 미국 네브래스카 주의 한 교회에서 일어났던 일입니다. 어느 수요일 저녁 7시 30분, 교회 2층에서 찬양대 연습이 예정되어 있었습니다. 원래대로라면 7시 20분에 모두 모여 정확히 30분에 연습을 시작…
  • [기도문] 기독문화선교회, 2023년 추수감사절을 맞이하면서!  
  • 2023-11-16 13:39:59        
  • 전능하신 주님!올 한해도 지구촌이 전쟁과 기근, 지진 등 다양한  질병으로 인하여, 아픔과 어려움으로 고통 중에 있었지만, 그래도 시간은 지나 11월 추수의 계절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힘들고 어려운 시기에도 , 교회와 성도들을 지켜 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 [이태근 칼럼] 묶인 운명을 풀어 놓아라  
  • 2023-08-29 20:23:54        
  • 어릴 때 중국집에서 일하시던 아주머니의 발을 인상 깊게 본 적이 있었습니다. 아주 작은 신을 신으셨기 때문인데요.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작은 신으로 발을 조여 마음대로 못 다니게 하여 도망가지 못하게 하는 목적이 있었다고 합니다.캐나다에 사는 어떤 새가 있습니다. 이 …
  • [이태근 칼럼] 특별한 선물  
  • 2023-08-23 19:51:35        
  • 1977년 9월 테리 셰이퍼(Terri Schafer) 는 남편 데이빗을 위한 특별한 선물을 사기 위해 일리노이주 몰린에 있는 “5번가 유니폼(Fifth Avenue Uniform)” 매장에서 서성이고 있었습니다. 결국, 원하는 선물을 찾았지만 역시나 가격이 만만치가 …
  • [칼럼] 기독교 학교의 정체성  
  • 2023-08-23 19:50:23        
  • 기독교학교는 학생들을 개인적이고 집단적으로 훈련시켜 그리스도께서 만드신 모든 것을 그리스도 안에서 다스리도록 하는 독특한 목적을 가진 기독교적 학문 공동체라고 노르만 E. 하퍼(Norman E. Harper)는 정의합니다. 이 정의는 기독교학교가 공교육의 대안이 아닌 …
  • [성명서] 한기총, 제78주년 광복절 메시지 발표  
  • 2023-08-10 13:37:56        
  • 한국기독교총연합회(대표회장 정서영 목사, 이하 한기총) 는 8.15광복 제78주년을 맞아 메시지를 발표했다.다음은 메시지 전문이다.우리 민족이 일본 제국주의 식민통치에서 벗어나 국권을 회복한 광복절 제78주년을 맞이하여 한국기독교총연합회는 해방과 광복의 기쁨을 한국교회…
  • [이태근 칼럼] 광고쟁이의 인생 교훈  
  • 2023-08-10 13:35:27        
  • 전설적인 광고디렉터 로리 서덜랜드(Sutherland)가 오래전에 유명 강연에 나와 한 이야기입니다. 런던에서 파리로 가는 기차가 있었습니다. 이 노선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엔지니어들을 모아놓고 회의를 했는데 다음과 같은 결론을 내렸다고 합니다.‘60억 파운드를…
게시물 검색
Category
Facebook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